연예

전체기사 보기

[데일리메일]박재란,‘여유만만’출연➭“60년대 미니스커트,차량 때문에 검문 피해”

[데일리메일=정미정 기자]18일 오전 방송된 KBS2 교양프로그램 '여유만만'에서는 박재란이 출연해 자신의 인생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날 박재란은 "신년부터 '여유만만'에 초청해주셔서 감사하다. 팬 분들과 시청자 분들을 이렇게 만나게 돼서 너무 행복하다"면서 "신년에는 좋은 기운을 받아 행복하시길 바란다"고 했다. 박재란은 "제가 1940년생이다. 나이는 숫자일 뿐이다. 어리게 봐주시길 바란다"고 재치있는 입담을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여유만만'에서는 과거 박재란이 활동했던 당시 영상이 공개됐다. 시대를 앞선 헤어 스타일과 패션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에 박재란은 "활동 당시 헤어, 메이크업은 물론 의상도 제가 직접 했다. 60년대 당시 파격적인 미니스커트도 입었었다"고 했다. 미니스커트를 입었던 것에 대해 박재란은 "욕 안 먹었다. 기사가 운전하는 차를 타고 다녔기 때문에 걸을 일이 별로 없었고, 검문에 걸릴 일이 없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박재란은 교과서에 실릴 정도로 당대 최고의 히트곡 '산 너머 남촌에는'으로 무대를 꾸몄다. '꾀꼬리 가수'라는 수식어답게 박재란은 맑고 청아한 목소리로 전성기 시절과 달라진 거 하나없는 뛰어난 노래 실력을 펼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