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전체기사 보기

[데일리메일]올해 사자성어 ‘破邪顯正’(파사현정)➫적폐청산·개혁 염원

[데일리메일=정미정 기자] 교수신문이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9일까지 전국 대학교수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파사현정'(破邪顯正)이 교수들이 선정한 올해의 사자성어로 뽑혔다. '파사현정'은 '그릇된 것을 깨뜨려 없애고 바른 것을 드러낸다'는 의미다. '파사현정'은 불교 삼론종의 기본교의다. 삼론종의 중요 논저인 길장의 '삼론현의'(三論玄義)에 실린 고사성어다. 최경봉 원광대 국어국문학과 교수와 최재목 영남대 동양철학과 교수가 나란히 '파사현정'을 올해의 사자성어 후보로 추천했다. 최경봉 교수는 "시민들은 올바름을 구현하기 위해 촛불을 들었고 나라를 바르게 세울 수 있도록 기반도 마련해줬다"며 "적폐청산이 제대로 이뤄졌으면 한다"고 추천 이유를 밝혔다. 최재목 교수는 "사회 곳곳의 곪고 썩어 문드러진 환부를 시원히 도려낼 힘과 용기는 시민들의 촛불에서 나왔다. 최근 적폐청산의 움직임이 제대로 이뤄져 올바름으로 나아가야 한다"며 '파사현정' 선정의 이유를 설명했다. '파사현정'을 선택한 교수들은 새정부의 개혁이 좀 더 근본적으로 나아가길 주문하고 있었다. 권영욱 성균관대 화학과 교수는 "이전 정권은 민주주의 원칙에 위배 되는 절차와 방법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