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전체기사 보기

[데일리메일]‘프로야구‘SK, 2018 KBO 한국시리즈 8년만에 4번째 우승➭김광현 선방

[데일리메일=하유미 기자]SK 와이번스가 두산 베어스를 꺾고 8년 만에 한국시리즈 우승을 거머쥐었다. SK는 12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과의 2018 KBO 한국시리즈(7전 4선승제) 6차전에서 5-4로 승리했다. 정규리그 2위를 차지한 SK는 넥센 히어로즈의 플레이오프를 거친 후 두산마저 제압해 통산 4번째 한국시리즈 우승컵을 차지했다. SK 2번타자 한동민은 연장 13회초 결승 솔로 홈런을 터뜨려 우승의 주역이 됐다. 정규리그 1위를 차지한 두산은 통합 우승에 도전했지만, SK에 막혀 뜻을 이루지 못했다. SK는 1회초부터 득점을 올렸다. 경기 초반 제구력이 흔들린 두산 선발 이용찬을 상대로 선두타자 김강민, 한동민, 최정이 연속 볼넷을 골라내 무사 만루 찬스를 잡았다. 이어 제이미 로맥이 유격수 앞 땅볼로 선취점을 올렸다. 그러나 후속 타선이 모두 범타로 물러나 추가 득점에 실패했다. SK는 2회부터 등판한 이영하에게 막혀 추가점을 뽑지 못했고, 두산 역시 SK 선발 메릴 켈리를 공략하지 못해 무득점에 그쳤다. 득점을 노리던 SK는 4회 강승호의 투런 홈런으로 순식간에 3-0을 만들었다. 강승호는 이영하의 한가운데로 형성된 슬라이더를 노려쳐 좌측 담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