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

전체기사 보기

[데일리메일]-문재인대통령 취임 100일-“박근혜vs아베 위안부합의,원천무효➻군함도,민사적 권리”

[데일리메일=윤성현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강제징용·위안부 문제는 노무현 정부 때 한·일 기본조약에서 해결된 문제가 아닌가'라는 일본 언론의 질문에 "위안부 문제가 알려진 것은 회담 이후의 일로 그 회담에서 다뤄지지 않은 문제"라며 "한·일 회담으로 위안부 문제가 해결됐다는 것은 맞지 않는 일"이라고 말했다. 강제징용자 문제에 대해서는 "양국 간의 합의가 개개인의 권리를 침해할 수는 없는 것"이라며 "양국 간 합의에도 불구하고 강제징용자 개인이 상대회사에 가지는 민사적 권리는 그대로 남아있다는 것이 한국의 헌재나 대법원의 판례"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그런 입장에서 과거사 문제에 임하고 있다"며 "다만, 과거사 문제가 한일관계의 미래지향적 발전에 걸림돌이 돼선 안 된다. 과거사 문제는 과거사 문제대로, 한일협력은 협력대로 별개로 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한·일 위안부 합의 관련해선 외교부가 자체 TF를 만들어서 합의 경위나, 합의에 대해 평가작업을 하고 있다"며 "그 작업이 끝나는 대로 외교부가 그에 대한 방침을 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