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데일리메일]김정훈, 교제중 A씨 임신 중절 종용 논란➘‘연애의 맛’출연 미지수

[데일리메일=정미정 기자]해당 보도에 따르면 A씨는 가수 겸 배우 김정훈과 교제하던 중 임신했고 그가 임신 중절을 종용했다고 한다. 또 김정훈은 A씨가 살 집을 구해 임대차보증금 1000만원과 월세를 해결해주겠다고 했으나 계약금 100만원만 지급한 뒤 연락이 끊겠다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김정훈 소속사 측은 26일 오후 "해당 사건을 기사로 접했다"면서 매우 당혹스럽다는 입장을 전했다. 교제하고 있는 여성이 있는 지도 몰랐다는 반응이었다.

이어 "본인에게 확인이 필요한 부분"이라면서 사실 확인 후 입장을 밝히겠다고 전했다.

그러나 첫 보도 이후 15시간이 지난 현재까지 소속사의 입장은 나오지 않는데다가 현재는 휴대폰까지 꺼놓은 상태로 이후에도 김정훈의 입장을 듣기까지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그룹 UN으로 데뷔, 잘생긴 외모는 물론 서울대 출신의 '뇌섹남' 이미지를 적극 활용해왔던 김정훈에게 이번 논란은 치명적인 타격을 입을 것으로 보인다. 무엇보다 최근 TV조선 연애프로그램 '연애의 맛'에 출연해 "2년 넘게 솔로였다"며 '연기'를 해왔다는 건 시청자들에게 배신감을 느끼게 할 수 있는 부분. TV조선 제작진 역시 황당하다는 입장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