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데일리메일]한국당 뺀 여야4당,‘5·18 모독’의원 징계 착수

[데일리메일=김현석 기자]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와 바른미래당 권은희 정책위의장, 민주평화당 장병완 원내대표, 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는 11일 오전 국회에서 만나 5·18 민주화운동을 비하한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에 대한 징계를 논의한다.

여야 4당은 회동에서 5·18을 '폭동' 등으로 폄훼하는 청문회를 주최했거나 이에 동조하는 발언을 한 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에 대한 국회 윤리위 제소 및 의원직 제명을 포함한 중징계 방안을 협의한다.

이들은 또 해당 의원에 대해 명예훼손이나 모욕 등의 혐의로 법적 조치를 취하는 방안도 검토할 예정이다.

앞서 전날 민주당과 평화당, 정의당은 이들 의원에 대해 제명을 포함한 중징계 추진과 법적 조치를 검토한다는 입장을 밝혔고, 이날 오전 바른미래당도 윤리위 제소에 동참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