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데일리메일]김정은,북중정상회담➻“2차 북미회담,국제사회 환영받을 결실 낸다”

[데일리메일=이준혁 기자]시진핑(習近平) 중국 주석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8일(현지시간) 베이징(北京)에서 진행된 4차 정상회담에서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재확인했다.

10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북·중 정상이 4차 회담에서 북·중 관계와 공통 관심사에 대한 심층적인 견해를 교환했으며 중요한 합의에 도달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시 주석은 "지난해 중국과 북한, 당의 노력으로 한반도의 정치적 해결 과정이 진전됐다"면서 "중국은 북한이 한반도 비핵화를 견지하는 것을 지지하며 남북 관계의 지속적 개선과 미국과의 정상회담 개최도 지지한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지난해 한반도 상황은 완화됐고 이를 위해 중국이 중요 역할을 수행했다는 것은 분명하다"며 "비핵화를 계속 견지할 것이며 대화와 협의를 통해 한반도 문제를 해결하고 2차 북미 정상회담이 국제사회에서 환영받을 수 있는 결실을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