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데일리메일]‘사람이 좋다’ 정호근➻“내림굿 받자 아내 이혼 요청했다”

[데일리메일=정미정 기자]8일 오후 방송된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연기자에서 무속인의 삶을 살고 있는 정호근의 인생사가 공개됐다.

이날 정호근의 아내는 남편이 내림굿을 받았다는 소식을 듣고 "참 많이 고민하고 긴 편지도 여러 번 썼었고 '나는 당신하고 못살겠다' 이런 생각도 했었고 '나 그냥 이혼 할래' 이런 말도 했었다""그 당시에는 많이 충격이었다. 정말"이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정호근의 아들 역시 "처음에는 잘 몰랐다가 주변에서 사람들이 손가락질하기 시작하더라. 다는 아니지만 웬만한 사람들은 한국에서는 문화적으로 나쁜 편견을 가지고 있으니까"라며 "이게 가족에게 오니까 사실 처음에는 원망하기도 했다"고 솔직히 털어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