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

[데일리메일]대진침대 이어 하이젠 온수매트, 라돈 검출➘‘라돈포비아’역습

[데일리메일=이시앙 기자]지난 5월 대진침대에서 시작된 '라돈포비아'6개월이 지난 현재까지 끝날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하이젠 온수매트에서 라돈이 검출됐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5일 방송된 MBC '생방송 오늘 아침에서는 라돈이 검출된 온수 매트를 구매한 소비자들이 울분을 토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한 소비자는 "이게 라돈이 나왔던 매트"라며 "음이온이 나온다고 했다. 그런데 음이온이 나오는 물질 때문에 라돈이 검출됐다고 하더라"고 설명했다.

해당 제품을 간이 측정기로 측정한 결과 기준치 148베크렐을 초과한 218Bq/이라는 수치가 나왔다.

또 다른 소비자는 "아들이 공부하는 학생이니까 숙면을 취하라고 사줬다""온수 매트치고 저렴한 편이었고, 음이온이 들어가서 잘 때 상쾌하다는 후기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해당 제품을 실제로 사용한 학생은 "계속 기침을 하게 돼서 불편하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하이젠 측은 한 달 동안 측정을 했는데 수치상으로 정상으로 나와서 별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해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