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데일리메일]이재명, ‘제2의 안희정 길’ 엄습➦경찰,자택.성남시청 압수수색

[데일리메일=김재범 기자]사법당국이 이재명 경기도지사에 대한 고발사건이 본격적으로 진행됨에 따라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의 학습효과를 밟을 시선이 집중된다. 이 도지사는 이와 별건으로 배우 김부선씨사건이 재판중이다.

경찰이 12일 이 도지사가 공직선거법 위반혐의로 고발된 것과 관련해 이 지사의 자택 등을 압수수색했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이날 오전 720분부터 이 지사가 거주하는 성남 자택과 성남시청 통신기계실, 행정전산실, 정보통신과, 행정지원과 등 4개 사무실로 수사관들을 보내 압수수색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지난 7월 이 지사가 친형 정신병원 강제입원 의혹과 관련해 분당보건소와 성남시정신건강증진센터, 국민건강보험공단 성남남부지사 등을 압수수색한 바 있다.

이번 압수수색은 당시 벌였던 압수수색의 연장선이라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바른미래당 성남적폐진상조사특위의 고발에 따라 사건을 수사하고 있다.

이 지사는 성남시장 권한을 남용해 형을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키려 하고, 지방선거 기간에는 방송토론 등에서 이런 의혹을 부인한 혐의 등으로 고발당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