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 사고

[데일리메일]지하철 3호선 대화∼구파발 3시간 운행 차질➘출근길 ‘아수라백작’

[데일리메일=김재범 기자]2일 오전 수도권 지하철 3호선 대화구파발 구간 운행이 차질을 빚으며 출근길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오전 430분쯤 대곡역에서 선로를 점검하던 차량이 멈춰섰다.

사고 여파로 지하철 대화구파발 운행에 차질이 빚어졌다.

삼송구파발 구간은 양방향 운행이 중단됐고, 대화삼송 구간에는 셔틀 전동차가 투입됐지만, 운행이 평소보다 지연됐다.

코레일은 고장 나 멈춘 전동차를 다른 전동차가 뒤에서 미는 방법으로 이동시키고, 오전 845분쯤 정상 전동차를 투입하며 운행을 재개했다.

첫차가 530분부터 운행된다는 점을 고려하면 3시간 가량 지하철 운행이 중단된 것이다.

출근길 갑작스러운 운행 중단으로 시민들은 큰 불편을 겪었다.

대화역과 주엽역 인근 버스정류장에는 지하철을 이용하지 못한 출근자들이 몰려 긴 줄이 만들어졌다.

서울로 운행되는 버스는 입석까지도 승객으로 가득 차 기다리는 시민을 태우지 못하고 지나쳤다.

출근 시간이 늦어지자 초조한 시민들은 택시를 잡기 위해 경쟁을 벌이기도 했다.

코레일은 지하철 곳곳에 운행중단 안내문을 붙이고 다른 교통수단을 이용하라는 방송을 했다.

코레일 관계자는 "현재는 지하철이 정상적으로 운행되고 있으며, 고장 났던 전동차를 정밀 점검해 고장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