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데일리메일]추미애“지방선거 압승, YS·DJ 뿌린 씨앗이 열매 맺은 것”➫“6·15→10·4→판문점 선언, 일관성 신뢰”

[데일리메일=김현석 기자]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5"6·13 지방선거의 승리는 민주주의와 평화, 낡은 지역주의와 색깔론을 맞서 싸워온 김영삼·김대중 두 분의 전직 대통령이 뿌려놓으신 씨앗이 열매를 맺은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추 대표는 이날 오전 민주당 소속 광역자치단체장 당선인들과 함께 서울 동작구 국립 현충원을 찾아 고 김영삼 전 대통령과 김대중 전 대통령 묘역을 차례로 참배하고"(국민은) 문재인 대통령이 평화의 외교를 지속할 수 있도록, 민주당이 내실 있게 이를 뒷받침할 힘을 주셨다"며 이렇게 밝혔다.

그는 또 "18년 전 '6·15 남북 공동선언'이 없었다면 사실은 '10·4 남북 정상선언'은 힘들었을 것"이라며 "6·1510·4를 거쳐 '판문점 선언'으로 이어지는 일관성이 신뢰가 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설득하는 힘이 됐다"고 말했다.

이날 민주당의 현충원 참배에는 추 대표와 홍영표 원내대표, 진선미 원내수석부대표를 비롯해 임종성·김정우 의원과 김현 대변인, 이번 지방선거에서 광역자치단체장에 당선한 12(이재명·허태정·박남춘·이시종·양승조·송하진·김영록·이용섭·송철호·이춘희·최문순·오거돈)이 참석했다. 박원순 서울시장과 김경수 경남지사는 참석하지 않았다.

민주당은 현충탑 참배를 시작으로 동작동 국립 현충원 내 김대중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이어 김영삼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했다.

한편 추 대표는 현충탑을 참배한 뒤 방명록에 "평화와 민생을 완수하겠습니다"라고 적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