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데일리메일]홍준표“6.13 지방선거, 여론조사조작중➘괴벨스 공화국”

[데일리메일=안충모 기자]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3일 최근 여론조사에서 정부·여당의 지지율이 높게 나오는 것과 관련 "댓글조작에 이어 여론조사 수치왜곡까지, 전국이 이렇다"고 밝혔다.

홍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 동영상을 게재하며 이같이 말했다.

해당 동영상에는 한 언론사가 실시한 ARS(자동응답시스템) 방식 여론조사에서 응답자 800명 중 지난 대선 때 당시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를 찍은 응답자가 422,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를 선택한 응답자가 185명이라는 내용이 담겨 있다.

홍 대표는 이에 "여론조사 왜곡 충격실상 동영상"이라며 "남북 회담은 이미 (여론조사 결과에) 반영 됐고 문제는 민생 파탄"이라고 강조했다.

홍 대표는 전날(2)에도 페이스북을 통해 "경남 MBC와 리얼미터의 최근 조사에서 800 샘플 조사를 했는데 로데이터(Raw data·원자료)를 보니 문재인 지지자가 400명이 응답하고 홍준표 지지자는 그 절반인 200명이 응답했다고 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그런데 경남은 지난 탄핵 대선에서 그 악조건 하에서도 제가 이겼던 지역"이라며 "그렇다면 제 지지자 응답이 당연히 많았어야 되는데 문재인 지지자들 보다 응답자가 절반 밖에 되지 않는다는 것은 최소한 20% 이상 편향된 여론조사로 국민들을 현혹하고 있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홍 대표는 "여론조작 증거가 바로 이런 것"이라며 "괴벨스 공화국"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