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데일리메일]‘그것이 알고싶다’ 보람상조 최철홍 회장,남선교회 담임목➘조폭세계

[데일리메일=정미정 기자]28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목회자의 길을 걷고 있는 보람상조 최철홍 회장을 집중 취재, 한 지역주택조합과 보람상조 사이에 얽힌 의혹을 파헤쳤다.

보람상조의 최철홍 회장이 담임 목사로 있는 교회의 남선교회 명단에 비리 의혹을 받고 있는 지역주택조합 사업에 참여한 관계자들의 이름이 다수 포함되어 있었던 상황.

이러한 모습에 교회와 지역주택조합 사이의 관련성을 의심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었다.

특히 해당 교회의 감사 헌금자 명단에 지역주택조합 업무대행사 대표인 김 집사의 이름이 적혀 있었고, 해당 교회에 다녔던 신도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김 집사가 감사헌금을 한 번에 천만 원씩 한다든가 매주"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해당 신도는 "김 집사가 하느님의 은혜로 최 목사님을 만나서 사업도 번창하고 뭐 이런 식의 간증을 했다. 소위 울면서 했다"라고 김 집사의 행동을 덧붙이기도 했다.

더욱이 김 집사와 그의 일행들은 최철홍 회장을 극진히 모셨고, "거의 떠받들었다. 막 굽신거리고 줄을 딱 서서 조폭 아니면 조직 같은 분위기처럼 했다"라는 전 신도의 증언이 이어져 충격을 안겼다.

이어 신도는 "내가 보기에는 최 회장보다 연배가 더 높아도 그렇게 하는 것 같더라"라고 이해할 수 없는 교회의 분위기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