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데일리메일]김소남,MB‘공천헌금’댓가 국회뺏지 소환

[데일리메일=신대성 기자]검찰이 이명박 정부 시절 이뤄진 불법자금 수수 의혹 수사와 관련해 제18대 국회에서 한나라당 비례대표를 지낸 김소남(69·) 전 의원을 1일 소환해 조사하고 있다.

1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특수2(송경호 부장검사)는 이날 김 전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비공개 소환해 조사했다.

검찰 관계자는 "불법자금 수수 수사와 관련해 김 전 의원을 소환해 조사 중이다"라고 말했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22일 불법자금 수수 의혹과 관련해 경기도 양주시 김 전 의원의 자택 등을 압수수색하는 등 증거 확보에 나선 바 있다. 검찰은 김 전 의원이 비례대표 공천을 받기 위해 이 전 대통령의 측근 인사에게 공천헌금 명목으로 자금을 전달한 정확을 포착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 전 의원은 2008201218대 국회에서 한나라당 비례대표를 지냈으며 당시 한나라당 중앙여성위원회 부위원장과 위원장 등을 역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