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메일]여자농구 신한은행, KDB생명에 대승➞5연승 휘파람

[데일리메일=하유미 기자]신한은행은 18일 인천도원체육관에서 열린 KDB생명과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홈경기에서 69-55로 승리했다.

3위 신한은행은 1111패로 5할 승률을 맞췄다. 최하위 KDB생명은 9연패 수렁에 빠졌다.

신한은행은 1쿼터부터 KDB생명을 몰아붙였다. 1쿼터 중반 13연속 득점을 기록하며 16-2로 도망갔다.

외국인 선수 카일라 쏜튼이 골밑을 지배했고 김연주가 외곽에서 화력을 집중했다. 신한은행은 1쿼터를 19-9로 리드했다.

김단비의 3점 슛으로 2쿼터 포문을 연 신한은행은 두 자릿수 점수 차를 유지하며 35-21로 전반전을 마쳤다.

3쿼터에도 양상은 비슷했다. 르샨다 그레이와 쏜튼이 맹활약하며 점수 차를 20점 차 이상으로 벌렸다.

신한은행은 4쿼터에 한엄지 등 벤치 멤버를 활용하는 등 여유롭게 경기를 운영하며 가볍게 승리했다.

그레이는 1919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기록했고 쏜튼은 15득점 9리바운드로 뒤를 받혔다. 김단비와 김연주는 각각 11, 10점을 넣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