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데일리메일]“4년중임제 개헌 바람직➛권력개편, 합의못하면 다음기회”

[데일리메일=이철규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10"개인적으로는 대통령 4년 중임제가 가장 바람직한 방안(권력구조)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신년기자회견에서 바람직한 권력구조에 대한 질문에 이같이 답하고 "국민도 가장 지지하는 방안이 아닌가 생각하나 개인 소신을 주장할 생각은 없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우선 개헌을 할 수 있어야 하기 때문에 국회의 3분의 2 이상 찬성을 받을 수 있어야 하고 국민투표에서 통과돼야 한다""국회가 동의하고 국민이 지지할 수 있는 최소분모들을 찾아내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최소분모 속에서 지방분권은 너무나 당연하고 국민 기본권 확대 개헌도 당연하다"고 덧붙였다.

다만, "중앙 권력구조 개편은 이견이 있을 수 있는 부분"이라며 "가장 지지받을 수 있는 방안을 찾아낼 수밖에 없고, 만약 하나의 합의를 이룰 수 없다면 그 부분에 대해서는 개헌을 다음으로 미루는 방안도 생각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어떤 선에서 합의를 이룰 수 있을 것인지 국회와 긴밀하게 협의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