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데일리메일]“이명박근혜정권,원전.자원외교위해 6건MOU 체결”➸김종대“국내법 위반 적폐”

[데일리메일=김현석 기자]김종대 정의당 의원은 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 상무위에 참석해 아랍에미리트(UAE) 원전 이면계약 의혹과 관련, "이명박 정부 당시 최소 5, 박근혜 정부 당시 최소 1"이라며 "(보수정권 기간인) 2009년부터 2013년까지 5년간 총 6건의 비밀군사양해각서가 체결됐다"고 주장했다.

김의원은 "원전 수출과 자원 외교의 배후에 있는 이 6건의 MOU(양해각서)는 우리나라와 UAE의 군사동맹에 버금가는 부당한 군사거래의 핵심"이라며 "명백히 국내법을 위반한 적폐"라고 규정했다.

그는 칼둔 아부다비 행정청장의 방한에 대해서는 "과거 이명박, 박근혜 정부의 비밀군사양해각서를 답습하는 것이어서는 안 된다""오히려 중동의 평화와 정의에 부합하는 새로운 관계 재정립의 이정표를 세우는 방향이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의원은 자유한국당이 현 정부가 정치보복 차원에서 전 정권 사업을 조사하다가 UAE와의 외교 위기를 초래했다고 주장한 데 대해서는 "무수한 의혹 제기가 정확하지 않은 내용을 기초로 이루어짐으로서 한국당에 의해 초래된 국정의 혼란이 상당히 심각하다""이제라도 한국당은 자신들의 집권기간에 저질러졌던 부당한 외교 안보의 적폐를 반성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기회가 되면 UAE를 직접 방문해 이 사태에 대한 진상을 남김없이 조사할 것"이라며 "더 이상 한국당이 반성하지 않을 경우에는 그 진상을 명명백백히 밝히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