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데일리메일]삼성서울병원,배용준 아내 박수진 특혜논란➷해명“박수진 의료진 판단하에 조부모 면회 허락”

[데일리메일=정미정 기자]배우 박수진이 병원 중환자실 면회 특혜 논란에 대해 일부 시인하고 사과한 것과 관련, 삼성서울병원 측은 "연예인 특혜는 없었다"고 입장을 밝혔다.

삼성서울병원 관계자는 28"연예인이라서 특혜를 준 게 아니라 의료진 판단하에 조부모 면회를 허락한 것"이라며 "이번 논란과 관련해 특별한 입장은 없다"고 해명했다.

최근 한 네티즌이 육아 커뮤니티에 게재한 삼성서울병원 신생아중환자실 관리 시스템에 대한 문제제기 글에서 박수진이 지난해 첫 아이 출산 당시 특혜를 받았다는 내용이 담긴 사실이 알려지며 논란이 됐다.

이 관계자는 "일반 산모들의 경우도 부모가 직장 문제나 지방에 있는 경우 시간에 구애 없이 면회를 허용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