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데일리메일]-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문숙-김영란-김혜정➩“인생의 쓴 맛을 좀 아는 여자들”

[데일리메일=정미정 기자]8일 오후 방송된 KBS 1TV 추석특집 프로그램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는 남해에서 전원생활 중인 박원숙을 비롯해 김영란, 김혜정, 문숙 등 4명의 여배우가 출연해 함께 생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원숙의 집에 함께 모여 점심식사를 하던 도중 박원숙은 "우리가 다들 혼자 살고 있지않나. 편하기도 하지만 좋은 거보다 나쁜 게 더 많은 거 같다"고 말문을 열었다. 김영란도 "나는 외로워서 미쳐"라고 솔직한 반응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박원숙이 준비한 음식을 가운데 두고 한 자리에 모인 네 명의 여배우들은 남해 다랭이마을 박원숙 집에서 공동체 생활을 통해 다양한 감정과 경험을 나누고 위로받는 모습을 보여주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