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

[데일리메일]트럼프“北 위협 용납 안해➨필요한 조치 취할 것”

[데일리메일=이준혁 기자]5(현지시간) 미국의 소리(VOA)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워싱턴 백악관에서 고위 군 관계자들과 만나 "독재정권(북한)이 인명 손실로 미국과 동맹국을 위협하는 것을 용납할 수 없다""북한에 대한 우리의 목표는 비핵화다"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그러한 일이 발생하는 것을 막기 위해 해야만 하는 일을 할 것"이라며 "만약 필요하다면 끝날 것이다. 나를 믿어달라"고 덧붙였다.

VOA는 트럼프 대통령의 이같은 발언에 대해 군사적 조치도 불사하겠다는 의미라고 해석했다.

실제 이자리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군사적 옵션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필요한 경우 훨씬 더 빠른 속도로 다양한 군사적 옵션을 제공해 달라""정부 관료체제가 느리다는 것은 알지만 군이 관료체제의 장애물을 극복할 것으로 믿는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이 자국의 이익을 위협하는 북한을 비롯한 이란, 아프가니스탄, 이슬람국가(IS), 수정주의 세력과 직면했다며 이러한 문제들은 이미 오래 전에 다뤄졌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다만 그는 IS와 관련, "엄청난 진전을 이뤘다며 가까운 시일 내에 언론이 이를 알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