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

[데일리메일]트럼프, 첫 아시아 순방 보따리➥‘북한 고립화’

[데일리메일=이철규 기자]미 백악관은 29(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113~14일 한중일과 베트남, 필리핀, 하와이 등을 방문할 것이라고 밝혔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아시아 방문은 취임 이후 처음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 한중일 방문에서 북한 핵과 탄도미사일 프로그램, 무역 문제 등에 관해 집중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백악관은 "트럼프 대통령의 이번 순방은 북한 위협에 대응하고 한반도의 완전하고 검증 가능한, 돌이킬 수 없는 비핵화를 보장하려는 국제적 결의를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14일 트럼프 대통령은 직접 11월 한중일을 방문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그러면서 베트남에서 열리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1110~11)에 참석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AFPEC 정상회의 참석을 확정적으로 밝히지 않았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필리핀에서 열리는 아세안 정상회의와 동아시아 정상회의(1113~14) 참석과 관련,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이 참석을 요청했다며 곧 이에 대해 결정을 내릴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과 필리핀 관계는 그간 두테르테 대통령의 마약과의 전쟁 관련 인권침해 논란과 필리핀 내 반미감정 등으로 악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