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데일리메일]곽현화, 이수성 감독 녹취록 공개➻“당장 만나서 무릎 꿇고 빌겠다”

[데일리메일=정미정 기자]개그우먼 곽현화는 11일 오후 2시 열린 기자회견을 열고 영화 전망좋은 집노출 논란과 관련해 이슈성 감독과 나눈 녹취록을 공개했다.

이날 곽현화가 공개한 녹취록은 법정에서 증거물로 제출된 파일로 IPTV를 통해 공개된 전망 좋은 집 무삭제판에서 곽현화의 가슴이 그대로 노출된 후 이뤄진 이수성 감독과의 통화 내용이다.

공개된 녹취록에서 곽현화는 “(노출 장면을) 무조건 빼주셨으면 좋겠다. 나도 첫 영화이고 나도 찍을 당시 OK 하겠다고 했던 것은 아니었지 않느냐라고 물었다. 이에 이수성 감독은 나도 당황스럽다. 지금 당장 만나서 무릎 꿇고 빌겠다라며 벌을 달게 받겠다. 내가 왜 이런 바보 같은 짓을 했는지 너무 후회한다라고 말하며 연신 사과했다.

앞서 곽현화는 지난 2014년 이수성 감독을 성폭력처벌법상 카메라 등 이용촬영 등의 혐의로 고소했다. 이수성 감독이 2012년 개봉한 영화 전망좋은 집촬영 당시 찍은 곽현화의 상반신 노출 장면을 동의 없이 감독판’, ‘무삭제 노출판등의 이름으로 IPTV 등에 유료로 판매했기 때문.

그러나 서울중앙지법 형사16단독은 불구속 기소된 이수성 감독에게 무죄를 선고했고 지난 8일 열린 2심에서도 무죄를 선고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