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데일리메일]김수미, 故 마광수 빈소서 취중 자해 난동➵독신 마교수 친분?

[데일리메일=정미정 기자]배우 김수미가 고() 마광수 작가의 빈소에서 자해 소동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 측은 6"김수미 씨가 술에 취해 약간의 소란이 있었다고 전해 들었다. 해프닝으로 이해하시면 될 것 같다. 현재는 모두 정리가 된 상태다"라고 전했다.

김수미는 금일 오전 11시 빈소를 찾았다. 고인과 친분이 있던 김수미는 술에 취해 자해 소동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용산경찰서는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고, 김수미의 소지품 등을 확인한 뒤 가족에게 신변을 인도했다. 경찰 관계자는 "혹시나 해서 조치한 것이다. 특별한 일은 없었다"고 전했다.

마광수 전 연세대학교 교수는 지난 5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돼 충격을 안겼다. 경찰을 자살로 추정하고 있으나, 정확한 사인을 조사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