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데일리메일]“MBC·KBS총파업, 김장겸·고대영 사망선고 내릴 것”

[데일리메일=정미정 기자]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은 전국언론노동조합(언론노조) MBC·KBS본부가 오는 4일 총파업에 돌입하는 것과 관련해 "언론부역자와 적폐에 사망선고를 내릴 것"이라고 2일 밝혔다.

민주노총은 이날 성명에서 "공정언론 쟁취와 권력·자본에 부역한 언론적폐, 부역인사를 청산하기 위한 언론 노동자들의 분노는 이미 차고도 넘친다""이명박·박근혜 정권 10년간 언론은 정권의 나팔수이자 견()인차 노릇에 충실했다"고 지적했다.

민주노총은 "박근혜 정권을 무너뜨린 촛불이 다시 언론노동자들의 총파업 투쟁으로 재점화되고 있다""산소 호흡기를 달고 연명하고 있는 언론부역자 MBC 김장겸·KBS 고대영 사장과 이사진 등 방송계 곳곳에서 똬리를 틀고 있는 언론부역자들 모두 즉각 퇴진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민주노총은 "방송을 권력의 사유물로 만들어 여론을 조작하고 사실을 왜곡하던 시대에 종지부를 찍어야 한다""언론노동자들의 총파업투쟁은 바닥에 떨어진 공영방송의 신뢰를 회복하고 국민들에게 방송주권을 돌려주기 위한 언론독립 투쟁"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