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데일리메일]北,화성-12형 발사확인➡“‘庚戌國恥(경술국치) 일본섬나라족속 기절초풍 작전”

[데일리메일=김진의 기자]지난 1910829일 일본 제국의 식민지가 됐던 경술국치( 庚戌國恥), 북한이 29일 평양 순안공항에서 일본상공을 넘어 발사한 탄도미사일은 중장거리탄도미사일(IRBM)인 화성-12형인 것으로 확인됐다. 북한은 미국의 언동을 계속 주시하고 차후 행동을 결심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북한 중앙통신은 30"조선인민군 전략군의 전체 장병들은 107년 전 한일합병이라는 치욕스러운 조약이 공포된 피의 829일에 잔악한 일본섬나라족속들이 기절초풍할 대담한 작전을 펼치고 수도권지역에서 탄도로켓을 발사하도록 승인한 김 위원장께 가장 뜨거운 감사의 인사를 드렸다"고 말했다.

조선중앙통신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조선인민군 전략군의 중장거리전략탄도로켓발사훈련을 현지에서 지도했다""훈련에는 유사시 태평양작전지대안의 미제침략군기지들을 타격할 임무를 맡고 있는 조선인민군 전략군 화성포병부대들과 중장거리전략탄도로켓 화성-12형이 동원됐다"고 밝혔다.

중앙통신은 그러면서 "이번 훈련은 중대한 의미와 무게가 실린 우리의 경고에 도전하여 끝내 강행되고 있는 을지프리덤가디언 합동군사연습에 대비한 대응무력시위의 일환으로 진행됐다""김 위원장은 화성-12형 로켓발사대를 신속히 기동전개하고 발사준비를 하는 화성포병들의 화력복무동작을 지켜보시면서 민첩하면서도 정확하게 잘한다고 치하했다"고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김 위원장이 발사계획과 설정된 비행궤도, 목표수역 등을 구체적으로 물어보고 발사명령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중앙통신은 "순간 밝아오는 평양의 새벽하늘을 붉은 화광으로 물들이며 거세찬 폭음높이 주체적 핵강국의 존엄과 위용을 안고 화성-12형이 도도히 솟구쳐 올랐다""발사된 탄도로켓은 예정된 비행궤도를 따라 일본 홋가이도의 오시마반도와 에리모갑상공을 가로질러 통과하여 북태평양해상에 설정된 목표수역을 명중타격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조선인민군 전략군의 중장거리전략탄도로켓발사훈련은 주변 국가들의 안전에 그 어떤 영향도 주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중앙통신은 이번 훈련에서 전략군 화성포병부대의 로켓 실전운영능력과 새로 장비한 IRBM전투적성능이 완벽한 것으로 평가됐다고 설명했다.

또 김 위원장은 화성-12형 로켓 발사가 성과적으로 진행된데 대해 대만족을 표시했다고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미국이 저들의 행태를 지켜볼 것이라고 한 우리의 경고에 호전적인 침략전쟁연습으로 대답했다""오늘 전략군이 진행한 훈련은 미국과 그 졸개들이 벌려놓은 을지프리덤가디언 합동군사연습에 대한 단호한 대응조치의 서막이라고 했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극도로 첨예한 정세를 완화하는데 대한 우리의 주동적인 조치를 외면하고 뻔뻔스럽게 놀아대는 미국과는 점잖게 말로 해서는 안 되며 행동으로 보여주어야 한다는 것이 이번에 또 한번 찾게 되는 교훈"이라며 "이미 천명한바와 같이 우리는 미국의 언동을 계속 주시할 것이며 그에 따라 차후행동을 결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