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데일리메일]‘불타는 청춘’ 김완선“수면장애 갱년기증후군으로 우울증”↔양수경“벌써 갱년기?”

[데일리메일=정미정 기자]29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가수 김완선은 갱년기 때문에 우울증이 왔다고 고백했다.

강수지는 아들과 통화하는 양수경을 보고 아이를 키운 사람의 50대와 싱글 50대는 조금 다를 수 있을 것 같다여자들이 나이 들어 겪는 시기를 겪었잖아라고 말했다. 이에 김완선은 너무 힘들었다. 나도 그래서 그때 우울증이 왔다고 맞받아쳤다.

멤버들 중 맡언니인 양수경은 니네들이 벌써 갱년기 말할 때냐?”며 놀라워했고 강수지는 요즘 40대때부터 온다고 한다고 답했다.

갱년기보다 더 센 것들이 와서 잘 모르고 지나갔다는 양수경에게 김완선은 갱년기는 몸과 마음으로 다 온다. 몸이 되게 아프다. 몸이 아프고 마음도 아프다고 말했다. 양수경이 수면장애로 수면제를 복용하고 있다고 말하자 김완선은 수면장애도 갱년기 증상 중 하나다라고 부연했다.

방송 직후 인터넷 포털사이트엔 김완선이 실시간검색어 1위에 올랐다. 관련 검색어로 김완선 갱년기도 오르내리며 화제를 모았다. 네티즌들은 영원한 댄싱퀸이자 하이틴 스타인 김완선에게 갱년기라니 놀랍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세월이 참 빠르다” “댄싱퀸도 나이를 먹는 구나” “나이에 비해 일찍 온 듯등의 댓글이 줄줄이 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