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데일리메일]문재인 대통령 우표첩 인기 상한가➫인터넷우체국 홈피 접속지연

[데일리메일=이시앙 기자]추가 발행되는 문재인 대통령 취임기념 우표첩이 1차 판매에 이어 인기리에 판매 중인 가운데 네이버 등 포털에서는 '문재인 우표첩'·'우체국' 등이 다시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랭크됐다. 그래서 온라인 구매가 가능한 인터넷우체국 홈페이지는 이용자 증가로 접속이 지연되고 있는 상태다.

우정사업본부가 25일 제19대 대통령 취임기념 우표첩 예약 접수를 시작하자, 전국 총괄 우체국에는 우표첩을 구매하려는 시민들의 발걸음이 다시 이어졌다.

온라인 구매신청은 28일 자정까지 받으며 판매가격은 23천원이다.

종로구 광화문우체국의 경우 우표첩을 예약하려는 30여명이 오전 9시 문을 열자마자 몰려들었고 점심시간에도 예약자가 끊이지 않고 이어졌다.

이날 예약을 마친 한 시민은 "전에 우표를 구하지 못했는데 재발행으로 우표첩을 살 수 있어 다행"이라며 "문 대통령을 좋아하는 아내에게 선물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171차 발행일에는 구매를 원하는 시민들이 우체국 앞에 새벽부터 길게 줄을 서 번호표를 받는 '진풍경'이 펼쳐졌지만, 추가 판매에서 이런 긴 줄은 보이지 않았다.

이에 대해 광화문우체국 관계자는 "이전엔 판매 수량이 한정됐지만, 이번에는 구매를 원하는 시민 모두에게 판매하므로 예약 접수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온라인으로도 구매자들이 몰려 인터넷우체국은 오전 9시께부터 접속이 지연되고 있는 상태다.

우정본부 관계자는 "평소에 초당 18명이 홈페이지에 들어오는데, 오늘 910분 정도에는 초당 7600명까지 몰렸다. 오후 1시 이후 방문자 수는 초당 25003천 명 정도"라고 밝혔다. 우표 발행일 첫날인 지난 17일에는 홈페이지 방문자 수는 초당 16천 명까지 치솟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