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데일리메일]8월14일도 ‘임시 공휴일’➮연휴 4일‘황금연휴’

[데일리메일=이준혁 기자]광복절 전날인 814일 월요일이 임시 공휴일로 지정될지에 대해 관심이 모이고 있다.

문재인 정부는 '일과 가정의 균형을 위해 휴식이 있는 삶'을 강조하며 대체공휴일제 확대를 약속한 바 있다.

2015년 박근혜 정부는 '광복 70주년 계기 국민 사기 진작 방안'을 마련해, 금요일이었던 그 해 814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했다. 당시 국무회의 의결은 사흘 전인 11일에 이뤄졌다.

임시공휴일을 확정하려면 먼저 주무부처가 인사혁신처에 요청해야 한다. 그 후 인사처가 '관공서의 임시공휴일 지정안'을 만들어 차관회의를 거쳐 국무회의에서 의결하고 관보에 게재해야 한다. 통상 의결은 해당일 직전 이뤄지곤 했다.

한편 온 국민적 관심사인 추석연휴를 앞둔 102일 월요일이 임시 공휴일로 지정될 수 있을지에 대한 논의는 다음 달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102일이 임시 공휴일로 지정되면 추석연휴와 맞물려 최장 10일을 쉴 수 있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