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데일리메일]서청원 의원 아들, 폭행 혐의로 검찰 송치

[데일리메일=김재범 기자]8일 서울 용산경찰서는 최근 폭행 혐의로 서청원 자유한국당 의원의 아들 서모씨(39)를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서씨는 지난 630일 용산구에 있는 한 호텔 로비에서 우연히 만난 대학 후배 A씨를 때린 혐의를 받았다.

A씨도 서씨를 폭행한 혐의로 함께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경찰은 당초 서씨와 현장에 함께 있던 서씨의 친구 B씨가 함께 A씨를 폭행한 것으로 봤다.

A씨가 경찰 조사에서 "서씨와 B씨가 함께 자신을 폭행했다"고 진술했기 때문.

그러나 경찰은 사건이 발생한 호텔 주변 폐쇄회로(CC)TV와 주변 목격자 진술 등을 확인한 결과 서씨와 A씨의 쌍방 폭행으로 판단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서씨의 친구는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앞서 지난달 4일 경찰은 서씨를 불러 조사하기 전 서씨가 해외로 나갈 우려가 있다며 검찰에 출국금지를 신청했으나 기각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