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데일리메일]-복면가왕-레이디가가 정체,‘시크릿’ 한선화➜“밝은 모습 보여주고파”

[데일리메일=정미정 기자]6일 오후 방송된 MBC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 연출 오누리) 1라운드 첫 번째 무대에서는 '레이디가가''마돈나'의 대결이 그려졌는데'레이디가가'가 걸그룹 시크릿의 전 멤버이자 배우 한선화로 밝혀졌다.

이들은 '레이디가가'는 맑은 목소리로 '마돈나'는 묵직한 보이스로 가수 양수경의 '사랑은 차가운 유혹'을 불렀다.

대결 결과 59 40으로 '마돈나''레이디가가'를 이기며 2라운드로 진출했다.

'마돈나'에게 아쉽게 패배한 '레이디가가'는 가수 아이유의 '나만 몰랐던 이야기'를 부르며 복면을 벗었고, 그 결과 '레이디가가'는 시크릿의 전 멤버이자 배우 한선화로 드러났다.

한선화는 "'복면가왕'에 출연하기 전에 친구들과 노래방에 가서 연습을 했다. '가면을 벗어주세요'라고 혼자 말하며 상상하기도 했다"면서 "'이 정도면 할 수 있을거야. 안 떨 수 있을 거야' 했는데 떨린다"고 웃었다.

이어 "제가 시크릿 멤버였을 때 노래 담당은 아니었다. 예능 담당을 하다보니 '한선화' 하면 해맑은 모습만 기억하신다""드라마 활동하면서 이렇게 밝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