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메일]‘프로골퍼’유소연,‘탈세자 축구귀재 메시’➨아버지, 지방세 3억여원 체납

[데일리메일=이유정 기자]프로골퍼 유소연의 아버지가 지방세 3억여 원을 16년 동안 내지 않다가 유소연에게로 비난이 쏟아지자 한번에 완납한 것으로 알려졌다.

4일 한 매체는 "유소연의 아버지 유 씨가 십 수년 동안 체납해 온 세금을 지난달 말 납부했다"고 전했다. 특히 납세를 요구하는 지방자치단체 관료에게 육두문자를 쓴 문자가 공개되어 더욱 화제가 되고 있다.

이에 유소연의 아버지는 억울하다는 입장을 고수해 대중을 탄식케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