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

[데일리메일]허화평“박근혜 대통령,최태민 주술에 걸린 정신적 포로➥이순자에게 최 구명운동”

[데일리메일=김재범 기자]‘5공 실세허화평 전 의원은 TV조선과 단독 인터뷰에서 남녀 관계라기보다 권력관계라며 최태민의 사기성 있는 주술에 걸린 정신적 포로라고 말했다.

허 전 의원은 10.26사태 직후 최태민씨의 횡령 사기 혐의를 조사하고 강원도에 격리시킨 인물이다.

그는 최 목사가 현몽을 내세워 박 대통령에게 접근했다는 일각의 주장에 대해서도 사실이라고 본다편지 세 번을 썼고, 그건 사실로 확인된 것 같다. 세 번 써서 내가 꿈에 육영수 여사를 만나서 이런저런 말씀을 들었다’(고 했다)”고 말했다.

허 전 의원은 10·26사태 직후 최 목사가 강원도에 격리됐던 상황에 대해서는 몇 억이 나왔다. 사기로 돈, 이득을 취한 것이라며 그리고 여자관계가 아주 복잡하고 자기 밑에 데리고 있던 사람, 뭐 온갖 사람들. 여자관계를 중앙정보부가 다 수집을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다만 박 대통령과 최 목사의 추문에 대해서는 조사를 안 했다고 선을 그었다.

박 대통령이 당시 최 목사 구명운동을 하고 군부에 새마음봉사단 재건을 요청했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내가 청와대를 떠나기 전까지는 최태민을 잘 봐 달라 살려 달라 그런 구명한 것을 듣지를 못했다고 역시 선을 그었다.

다만 이순자 영부인께서 내가 그 다음에 어찌 됐는지물었더니 다른 말씀 안 하시고 (박 대통령이) 새마음봉사단을 다시 할 수 있도록 좀 도와달라는 청을 두 번 한 적이 있다고 해요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