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메일]【리우올림픽】<태권도 女49㎏급>김소희,세계랭킹 2위 태국 웅파타나키트 꺽고 4강 진출

[데일리메일=이유정 기자]김소희(22·한국가스공사)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파크의 카리오카 아레나3에서 열린 2016 리우올림픽 태권도 여자 498강전에서 파니파크 옹파타나키트(태국)6-5로 역전승했다.

3라운드 종료 4초를 남겨놓고 2-4로 끌려가 패색이 짙었지만, 오른발 뒤꿈치로 상대 머리를 때려 한 번에 녁 점을 뽑았다.

옹파타나키트는 세계태권도연맹(WTF) 올림픽 랭킹에서 이 체급 2위이자 지난해 러시아 카잔 세계선수권대회 우승자인 껄끄러운 상대였다.

김소희의 올림픽 랭킹은 10위다.

2008년 베이징, 2012년 런던 대회 우승에 이어 이번 대회에서 올림픽 태권도 사상 첫 3연패를 노렸던 세계 최강 우징위(중국)8강에서 티야나 보그다노비치(세르비아)에게 7-17로 완패해 김소희의 우승 기대감을 더욱 키웠다.

이번 대회 대진표상 김소희와 우징위는 결승에서 맞붙을 수 있었다.

김소희는 올림픽 출전이 처음이지만 2011년 경주, 2013년 멕시코 푸에블라에서 열린 세계선수권대회 여자 46급에서 잇달아 우승한 세계 정상급 선수다.

2014 인천아시안게임 여자 46급에서도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소희는 앞서 이번 대회 첫 경기(16강전)에서는 훌리사 디에스 칸세코(페루)10-2로 완파하고 8강에 올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