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데일리메일]임페리얼,꼼수 가격인상..소비자 우롱

[데일리메일=이시앙 기자]위스키 '임페리얼' 12년산의 용량이 10% 정도 줄어든다. 가격은 변하지 않기 때문에 사실상 가격을 올린 것과 마찬가지 효과이어서 고객을 사기는 꼼수다.

페르노리카코리아는 31일 임페리얼 12년산의 용량을 기존 500㎖에서 450㎖로 10% 줄이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용량 감소와 상관없이 출고가격은 2만6천334원으로 유지된다.

페르노리카코리아 관계자는 감량 배경에 대해 "스카치블루, 골든블루 등 경쟁사들의 위스키 가격은 우리(임페리얼)과 거의 같은 수준인 반면, 이미 용량은 450㎖"라며 "경쟁사들과 용량을 맞추고 소용량에 대한 소비자의 수요를 반영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재고 현황에 따라 다소 유동적이지만 줄어든 용량의 임페리얼 12년산은 다음 달부터 출고될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