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인즈,‘악동’로드맨 역습‥KBL,김민구 고의충돌 논란 경기 조사 착수

[데일리메일=이유정 기자]한국농구연맹(KBL)14일 열린 서울 SK와 전주 KCC의 경기에서 일어난 애런 헤인즈의 '고의 충돌' 논란에 대해 조사에 들어갔다.

KBL의 안준호 전무는 15"어제 경기 도중 헤인즈(SK)가 상대팀 김민구(KCC)를 밀치는 과정이 논란의 소지가 있다고 판단했다""비디오 분석을 통해 선수의 과실 여부를 따지겠다"고 말했다.

전날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경기에서 헤인즈는 2쿼터 58초를 남기고 SK의 속공을 막기 위해 코트로 돌아가는 김민구를 밀쳐 쓰러뜨렸다.

심판의 파울 판정은 없었지만 헤인즈가 볼 다툼과 상관없는 상황에서 뒤에서 고의로 김민구를 밀었다는 팬들의 비난이 쏟아졌다.

KCC 구단 관계자는 "당시 김민구가 배부터 코트에 떨어져 호흡 곤란을 일으키는 등 상당한 고통을 받았다고 말했다.

KBL15일 비디오 분석과 함께 경기 감독관 보고서를 토대로 경기 상황을 분석해 16일에 제재 여부를 판단할 예정이다.